인사말




주님의 평안을 빕니다. 지형은 목사입니다.

말씀삶공동체 성락성결교회의 가족이 되어 신앙 생활을 하시는 모든 분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한 번 나무를 옮겨 심으면 뿌리가 내리기까지 삼 년 정도 기간이 필요하다고 합니다. 마찬가지로 어느 사람이 낯선 교회 환경에 적응하여 정착하고, 기존의 교회 가족들과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는 데는 상당한 노력과 시간이 필요합니다.

우리 교회에 처음 발을 들여놓으신 때부터 교회에 등록하기까지 많은 생각이 있으셨겠고 또 용기 있는 결단이 있었으리라 생각됩니다. 성락성결교회는 여러분의 선택에 걸맞은 정성과 사랑을 갖고 여러분이 교회 생활에 잘 적응하고 정착하도록 도와드리겠습니다.

말씀삶공동체 성락성결교회는 “수고하고 무거운 짐 진 자들아 다 내게로 오라, 내가 너희를 쉬게 하리라” 하신 주 예수 그리스도의 말씀을 깊이 새기고 있습니다. 하늘 아버지께서 주시는 참 평안과 위로와 기쁨을 통해 우리 교회에 오시는 모든 분이 몸과 마음과 영혼이 평화를 누리시도록 섬기고 있습니다.

감동이 있는 예배, 성경적인 신앙 교육, 활력이 넘치는 봉사, 친밀한 사귐의 마당을 열어가며 그리스도인이 주님 안에서 풍요로운 삶을 누릴 수 있게 하는 것이 우리의 간절한 바람입니다.

진심으로 기뻐하고 환영하며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Quick Service